애플, 내년 상반기 스트리밍TV 서비스 출시...하반기 100개국으로 확대

경제(IT)뉴스

애플, 내년 상반기 스트리밍TV 서비스 출시...하반기 100개국으로 확대

최고관리자 기자 전체댓글 0 1309

1121749_20181024141120_477_0001.jpg


애플이 내년 상반기 미국에서 스트리밍TV 서비스를 출시, 하반기에는 100개가 넘는 국가로 확대할 계획이다.

23일(현지시간) 디인포메이션, 더버지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애플은 직접 제작한 오리지널 콘텐츠가 있는 TV앱 출시를 준비 중이다.

애플은 이를위해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에 힘쓰고 있다.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80년대 유명 TV 시리즈 어메이징 스토리를 리메이크한다. 또 리즈 위더스픈, 제니퍼 애니스톤 등 유명 할리우드 배우가 출연하는 드라마를 제작한다. 제작 경력이 많은 소니 임원들도 고용했다.

애플 자체 제작 콘텐츠는 애플TV, 아이폰, 아이패드 등 애플 제품에서 무료로 시청 가능하다. 애플은 HBO 등 외부 콘텐츠 서비스도 TV 스트리밍 서비스로 제공할 예정이다. 애플은 수년 전부터 영화 제작사, 케이블TV와 콘텐츠 공급 협상을 진행했다.

애플은 넷플릭스와 아마존을 따라잡는다는 전략이다. 외신은 애플의 스트리밍TV서비스가 아마존이나 넷플릭스와 유사한 모델이라고 분석했다. 아마존 TV스트리밍 서비스는 200여개국에 출시됐으며 넷플릭스는 190여개국에서 이용할 수 있다.

애플은 이미 수십억명이 애플 제품을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콘텐츠 경쟁력만 있다면 시장에서 자리를 잡을 것으로 예상된다. 더버지는 "아마존과 넷플릭스가 할리우드에 진출하고, 에미상을 받기까지 수년이 걸린 것을 고려하면 애플도 성공하기까지 시간이 걸리겠지만, 애플은 이를 위해 투자할 자금과 경쟁 욕구가 많아 보인다"고 전망했다.

전지연기자 [email protected]

전체댓글 0
경제(IT)뉴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152 명
  • 오늘 방문자 107 명
  • 어제 방문자 254 명
  • 최대 방문자 485 명
  • 전체 방문자 61,706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